[파주시] 2022년 하반기 지방재정 신속집행 ‘우수기관’ 선정

- 행안부 인센티브 5,270만 원 등 특별교부세 총 1억 원 확보

장재욱 기자 | 입력 : 2023/04/19 [12:25]

 

 

파주시는 행정안전부가 전국 243개 지자체를 대상으로 평가하는 「2022년 지방재정 신속집행 하반기 평가」에서 ‘우수기관’에 선정됐다.

 

지난해 ‘상반기 신속집행 평가’에서 특별교부세 4,700만 원을 확보한 데 이어, 이번 하반기 우수기관 선정으로 특별교부세 5,270만 원을 추가 확보함으로써 9회 연속 신속집행 인센티브를 획득하는 영예를 얻게 됐다.

 

시는 지난해 화물연대 파업, 자재수급 차질 등 경기침체 난관에도 불구하고 3,4분기 소비·투자 부문에서 2,208억 원을 집행해 목표대비 125.8%의 높은 집행률을 보였고, 하반기 재정집행 또한 목표대비 집행률 112.2%를 기록해 초과 달성한 것으로 집계됐다.

 

그간 파주시는 중앙정부의 정책기조에 부응하면서 예산의 이월·불용 최소화 등 예산 낭비 요인을 줄여 재정 운용의 효율성을 제고하고, 지역경제의 활력을 불어넣고자 매년 연초부터 각 부서별 주요사업을 분석하고, 주기적으로 추진사항 및 부진사업 점검 회의를 개최하는 등 적극적인 재정집행 대책을 강구해왔다.

 

김경일 파주시장은 “어려운 경제 상황 속에서도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전 직원이 열심히 노력해준 덕분에 이뤄낸 성과”라며 “2023년에도 지속적인 집행 점검체계를 마련하고 효율적인 예산집행 추진으로 지방재정이 경제활력의 마중물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장성철 시의원 시정질문 “市가 중동신도시 투기과열 조장해선 안돼”
1/15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