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민선8기 조용익 부천시장 취임

저녁 7시, 퇴근길 취임식 ... 누구나, 가족과 함께하는 시민축제로 진행

장재욱 기자 | 입력 : 2022/07/02 [09:22]

 

 조용익 민선 8기 부천시장 취임식이 1일 오후 7시 부천체육관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조용익 시장은 취임식에 앞서 현충탑을 참배한 후 민원실을 찾아 시민과 인사를 나누고, 자연재난을 대비하는 오정 빗물펌프장 현장을 방문해 직원들을 격려했다. 또 상동 종합사회복지관에서 복지 현장의 어려움을 청취하는 등 임기 첫날을 소통 행보로 시작했다.

 

 

이날 취임식장에는 설훈, 김상희, 김경협, 서영석 국회의원을 비롯해 장덕천 전부천시장, 국힘 원미갑 이음재 당협위원장, 최성훈 부천시의회의장, 시도의원, 기관단체장, 사회단체장, 시민 등 1,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축하공연, 꽃다발 증정, 취임선서, 취임사, 축사, 기념촬영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취임식은다시 뛰는 부천! 시민과 함께란 슬로건으로 소통과 도약을 주제로 한 생활문화 동호회의 공연과 함께 시민이 직접 참여하는 희망메시지 전하기, 대통령 축하메시지 낭독으로 진행된 취임식은 기존 취임식과 다르게 시민들이 부담 없이 참여할 수 있도록 저녁 7시에 취임식을 개최해 시민중심소통에 방점을 둔 조용익 당선인의 시정철학을 엿볼 수 있었다.

 

조용익 시장은 취임사에서 시민 여러분의 위대한 선택에 담긴 책임의 무게를 깊이 새기고 맡겨진 소명을 충실히 이행하겠다면서 시민을 섬기고, 시민과 소통하며, 시민과 함께하는 시장이 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이어 조 시장은 먼저 민생위기 극복을 위해 시장 직속 비상경제대책위원회를 설치하고 부천페이 확대, 양질의 일자리 창출, 소상공인 1% 희망대출, 상권르네상스 프로젝트 등을 추진하겠다고 약속했다.

 

 

특히 시민과 일상적 소통이 가능하도록 시장실을 완전 개방해 시민 소통 열린 시장실을 운영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더불어, 대장신도시·상동 영상문화단지·종합운동장역 역세권을 트라이앵글 산업 벨트를 조성하고, 친환경 첨단기업 및 연구개발 단지 유치, 사통팔달 지하철 시대 완성 등 부천을 자족도시로 도약시키겠다는 청사진을 제시했다.

 

 

아울러 조용익 시장은 일자리가 많고, 소외된 이웃이 없으며, 아이 키우기 좋고, 교육여건이 우수한, 문화가 일상이 되는, 안전하고 쾌적한 선도도시 부천을 위해 시민과 함께 뛰며 민선8기 담대한 여정을 출발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포토뉴스
메인사진
부천시장애인종합복지관 새단장
1/5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