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주광덕 남양주시장 “정약용의 도시 남양주, 수도권 중심도시로 도약할 것”

장재욱 기자 | 입력 : 2024/07/10 [17:15]

 

주광덕 남양주시장은 민선 8기 후반기 시정 운영 방향에 대해 “다산 정약용 선생의 가치관을 시정 운영의 나침반 삼아 왕숙신도시 조성, 공공의료원 유치 등을 통해 도시 자족기능을 대폭 강화하겠다”고 강조했다.

 

주 시장은 지난 9일 KBS 1TV ‘인사이드 경인’과 ‘뉴스9’ 방송에 출연해 이같이 밝혔다.

 

앞서 남양주시는 지난달 15일 다산 정약용 선생의 탄생 262주년을 맞아 정약용도서관 앞 광장에서 ‘정약용 브랜드 비전선포식’을 열고 ‘정약용의 도시’라는 정체성을 구축한 바 있다.

 

주 시장은 “정약용 선생의 ‘공렴’, ‘효제’, ‘위민’이라는 핵심 가치를 중심으로 남양주시의 우수한 역사적 유산을 다음 세대에 전하겠다”며 “청렴하며 실용적인 성과를 내는 시 공직자, 이웃에게 온정을 베푸는 시민 등이 바로 남양주시의 힘”이라고 말했다.

 

또한, 시는 명실상부한 수도권 중심도시로 거듭나기 위해 경기동북부 공공의료원 유치에도 역점을 두고 있다.

 

주 시장은 “남양주시 인구수가 74만 명에 달하지만 대형 종합병원이 없고, 필수의료서비스 미치료율이 13.5%로 경기북부 10개 시군 중 두 번째로 높다”며 “공공의료원 남양주 유치 시 백봉지구 의료시설부지를 무상임대하고, 남양주시·구리시·양평군·가평군 등 배후인구 110만 명이 공공의료 혜택을 누릴 수 있는 것도 장점”이라고 역설했다.

 

이와 함께 주 시장은 민선 8기 전반기 성과로 △8호선 연장 별내선 8월 개통 △수도권 제2순환고속도로 개통 △국지도 98호선 개통 △경의중앙선 철도복개 및 정약용문화예술공원 조성 추진 △수소시범도시 선정 등을 꼽았다.

 

아울러 지난 3월 GTX-B 노선을 착공했고, GTX 2기 사업으로 D·E·F 노선 및 경기도가 정부에 건의한 GTX 플러스(G) 노선에 모두 남양주시가 포함되는 성과를 일궈냈다.

 

주 시장은 “왕숙신도시 광역교통개선대책으로 9호선 연장인 강동하남남양주선 및 수석대교의 조속한 착공 등을 통해 베드타운을 탈피하고, 120만㎡ 규모의 왕숙도시첨단산업단지 조성으로 도시 자족기능을 강화하겠다”며 “무한한 발전 가능성을 지닌 남양주시가 수도권 중심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심기일전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주광덕 시장이 출연한 ‘인사이드 경인’은 오는 11일 오후 1시 KBS 1TV에서 방영될 예정이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부천시새마을회, 소외 주민 삼계탕 나눔 '온정'
1/19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